KT, 인터넷망 취약 전남 농가 '스마트팜' 구축 잰걸음

이재호 | 기사입력 2022/12/19 [11:03]
KT, 인터넷망 취약 전남 농가 '스마트팜' 구축 잰걸음
이재호 기사입력  2022/12/19 [11: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재호

KT가 통신 인프라가 취약한 전남지역 농가의 스마트팜 구축에 잰걸음을 보이고 있다.

 

KT전남·북광역본부는 KT광주지사가 지난 14일 나주배원예농협에 이어 15일 나주산포농협과 관내 농가 초고속 인터넷 시설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 협약을 통해 농가의 스마트팜 구축과 농작물과 시설물 도난 예방을 위한 CCTV 설치는 물론 대도시 못지 않은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어 농가 소득 증대 뿐 아니라 쾌적한 디지털 삶을 영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T는 지난 달 나주 세지농협과도 인터넷망 구축 협약을 맺은바 있다.

 

윤경하 KT 광주지사장(상무)은 "통신 인프라가 취약할 수 있는 원거리 지역 농민들이 축사, 비닐하우스, 태양광, 과수원 등 통신시설 공사비 부담이 커 인터넷 설치가 어려운 경우가 많은 실정이다"며, "최적화된 설계를 통해 공사비를 상당 부분 절감할 수 있도록 농협과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호남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IT/과학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