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광주시에 '빛고을 장학금' 1500만원 전달

김재원 | 기사입력 2022/12/26 [15:20]
오비맥주, 광주시에 '빛고을 장학금' 1500만원 전달
김재원 기사입력  2022/12/26 [15: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재원

오비맥주는 26일 광주지역 인재 양성을 위한 ‘빛고을 장학금’ 15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윤섭 오비맥주 광주지점장은 이날 광주시청을 방문해 문영훈 광주시 행정부시장에게 지역 인재 육성 및 지원을 위한 장학금 15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박상용 오비맥주 광주공장 부장, 김선자 광주시 인재육성과장 등이 참석했다.

 

오비맥주는 자사 대표 브랜드 카스 생산공장을 광주에 두고 있고, 2003년부터 20년간 광주시에 장학금을 매년 기탁하고 있다. 현재까지 오비맥주가 광주시에 전달한 누적 장학금은 총 5억 9500만원이다. 기탁된 장학금은 경제적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 학생들의 생활비와 학업 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어려운 환경의 학생들이 광주 지역의 인재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자 20년간 매년 장학금을 기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한 사회적 책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호남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