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1분기 '젓소·닭·오리'사육마릿수↑…'한·육우·돼지'는↓

이준호 | 기사입력 2024/04/19 [14:52]
전남, 1분기 '젓소·닭·오리'사육마릿수↑…'한·육우·돼지'는↓
이준호 기사입력  2024/04/19 [14: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평 우시장© 이준호

지난 1분기 전남지역 젓소·닭·오리 사육마릿수는 증가한 반면 한육우와 돼지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19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4년 1분기 가축동향조사결과'에 따르면 지난 3월 1일 현재 전남지역 한육우 사육마릿수는 62만1976마리로 전년같은분기(62만2206마리)대비 0.04% 감소했다. 한육우는 한우 가격 하락으로 인한 암소 감축과 번식의향 감소로 마릿수가 줄었다. 

 

젓소는 2만7932마리로 전년(2만7492마리)대비 1.6% 증가했다.

 

돼지는 116만7033마리로 전년(118만5642마리)대비 1.6% 감소했다. 돼지는 모돈 감소로 2~4개월 미만이 감소하고, 비육돈 도축 증가로 4~6개월 미만 마릿수가 줄었다. 

 

닭은 2124만6084마리로 전년같은분기(2123만2128마리)대비 0.07% 증가했고, 오리는 344만101마리로 전년(255만3015마리)대비 37.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닭은 계란 산지가격 상승에 따른 노계 도태주령 연장과 육계 입식이 늘면서 마릿수가 증가했고, 오리는 전년보다 조류독감(AI)발생건수가 크게 감소해 육용오리 입식 마릿수가 증가했다고 통계청은 분석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호남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